2021 전주비빔밥축제 월드비빔위크 특별전

〈명인의 맛〉・〈향교의 맛〉・〈그릇의 맛〉


‘골동(骨董)’은 여러 재료를 넣고 뒤섞은 비빔 요리를 뜻한다. 2021 월드비빔위크 특별전은 전주와 음식이란 키워드로 지역간, 세대간, 사람간 어우러지는 만남을 소개한다. 오늘 이곳에서 골동의 날을 즐기자!




기 간 | 2021.10.

채 널 | 전주비빔밥축제, 향교길68

Part 01. 명인의 맛

음식창의도시 전주의 자산은 명인이 담아낸 음식뿐 아니라 그들의 솜씨가 투영된 삶의 이야기와 세간살이가 아닐까. 명인의 곁에서 30, 40년은 거뜬히 함께했을 소장품과 세월의 이야기를 마주한다.

Part 02. 향교의 맛

타지 사람의 작업이 즐거운 이유는 뚜렷하다. 늘상 보던 거리에 새로운 맛을 더하기 때문이다. 전주 사람들에게 관광지나 천변 산책로만 여겨지는 거리를 이들은 어떻게 담아냈을까? 이방인이 그리는 전주의 시선을 즐겨보자.

Part 03. 그릇의 맛

좋은 음식의 완성은 알맞은 그릇에 담는 것이다. 음식이 다채로운 만큼 그릇의 생김새도 다양하며, 공예가들의 사연도 각양각색이다. 전북 전주의 아버지와 딸, 남원의 남편과 아내가 정성으로 만든 그릇을 만나본다.

다른 프로젝트